서예지, 논란 딛고 복귀 시동…송강호·고소영 소속사에 새 둥지

업데이트 2024-06-25 15:43
입력 2024-06-25 14:09
이미지 확대
배우 서예지. 써브라임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서예지. 써브라임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서예지가 새 둥지를 찾았다.

엔터테인먼트 회사 써브라임은 25일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써브라임과 함께하게 된 서예지 배우를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서예지 배우와 함께 만들어갈 순간들을 응원해달라”고 밝혔다.

서예지는 지난해 11월 전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와 전속 계약을 종료한 바 있다. 써브라임에는 배우 송강호를 비롯해 고소영, 윤정희, 혜리 등이 소속돼 있다.

한편 서예지는 2021년 전 연인이자 배우 김정현에 대한 가스라이팅 의혹과 과거 학교 폭력 의혹, 학력 위조 의혹 등 각종 논란에 휩싸였다.

논란 이후 2022년 tvN 드라마 ‘이브’로 복귀했으나 작품에 대한 혹평이 이어지면서 좋은 반응을 얻지 못했다.

뉴스24
에디터 추천 인기 기사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