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공개됐다…광기 가득한 노홍철 ‘압구정 아지트 내부’

김민지 기자
김민지 기자
업데이트 2024-05-24 13:51
입력 2024-05-24 13:51
이미지 확대
유튜브 채널 ‘노홍철’
유튜브 채널 ‘노홍철’
방송인 노홍철이 신사동 아지트 내부를 최초 공개했다.

지난 23일 유튜브 채널 ‘노홍철’에는 ‘광기로 가득 찬 노홍철 압구동 아지트 내부 최초 공개’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노홍철은 자신의 아지트를 보여주며 “이 공간은 아지트이자 연구소”라고 말했다.

처음으로 소개한 세부 공간은 세면대다. 그의 얼굴을 본뜬 석고가 풀숲처럼 우거진 조화에 파묻혀 있다. 물은 목젖을 누르면 나왔다.

노홍철은 세면대 앞에서 “나는 종교가 없다. 오직 나한테만 의지한다”고 운을 뗐다. 그리고 제작진의 손을 잡고 콸콸 쏟아지는 물로 이끌더니 “뭔가 성수 같지 않나”라고 물었다.
이미지 확대
유튜브 채널 ‘노홍철’
유튜브 채널 ‘노홍철’
또 “큰 프로젝트가 있으면 얘(세면대)랑 같이 얘기하면서 회의한다. 그냥 나의 작은 세레머니다”라고 말하며 그 앞에 무릎을 꿇고 경건한 자세를 취했다. 제작진도 카메라를 든 채 ‘홍철교’에 빠져드는 모습을 보였다.

노홍철은 은밀한 취미를 공개하기도 했다. 그는 샤워실 앞에서 “내가 또 가끔 하는 세리머니가 있다. 비 오는 날 헌 옷 보관함에 넣어도 되는 옷을 입고 나가서 비를 쫙 맞는 거다. (이걸) 중학교 때부터 했다”라고 말하며 크게 웃었다.

이후 소개한 휴게공간은 모두 조경 스타일의 인테리어였다. 그는 동산의 잔디를 표현한 거라고 설명했다. 커다란 침대 위에는 노홍철의 황금 얼굴 조형물이 있어 눈길을 끌었다.

뉴스24
에디터 추천 인기 기사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