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엔코스, 생체친화적 물질과 3D 팩의 만남… 피부에 착~

업데이트 2018-09-12 01:20
입력 2018-09-11 23:12
올여름 폭염으로 지친 소비자들을 위해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메르셀이 녹는 마스크팩을 특별한 추석 선물로 선보였다. 특허 기술이 적용된 생체친화적 전달 물질에 콜라겐, 히알루론산 등 피부 유효 성분을 결합한 제품이다. 불필요한 포장을 최소화한 심플한 구성으로 소중한 사람에게 부담 없이 건강하고 편안한 추석을 기원하는 마음을 전할 수 있다.
이미지 확대
기존 부직포 마스크팩과 하이드로겔 마스크팩은 부착 후 일정 시간이 지난 뒤에 떼어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지만, 이 제품은 생체 전달 물질이 에센스에 의해 녹으면서 자연스럽게 분해된다. 특히 피부 구조와 유사한 나노영양물질로 이루어져 피부에 완벽하게 밀착되고, 거미줄 모양의 3D 구조가 에센스의 발산을 최대한 억제한다. 각종 유효 성분이 피부에 최대한 흡수되도록 도와 녹는 마스크팩을 하면 극강의 밀착력으로 피부 흡수가 극대화돼 건강하고 탄력 있는 피부를 가꿀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녹는 콜라겐 마스크팩은 유효 성분 흡수에 유리한 환절기 피부 관리 아이템으로 사랑하는 이들을 위한 추석 선물로 제격”이라고 밝혔다. 추석 선물 세트인 메르셀 샤르르 마스크 멜팅 콜라겐(5매입 1박스)으로 구성됐다. 메르셀 홈페이지(mercell.co.kr) 및 온라인 채널에서 구매할 수 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8-09-12 27면
에디터 추천 인기 기사
많이 본 뉴스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