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인터넷

MS‘윈도8’ 전세계 동시출시

PC·태블릿서 가능… 터치에 최적화

마이크로소프트(MS)의 새로운 운영체제(OS) ‘윈도8’이 26일 전 세계 140여개 지역에서 동시 출시됐다.

확대보기

▲ 26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본사에서 김 제임스(가운데) 사장과 관계자들이 윈도8 출시를 축하하는 기념행사를 가졌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제공

구글의 안드로이드와 애플 iOS가 점유하고 있는 모바일 플랫폼 시장에 윈도8이 본격적으로 도전장을 낸 것이다.

윈도8의 국내 공식판매 개시에 따라 노트북, 태블릿, 컨버터블, 올인원 등 윈도8이 탑재된 다양한 형태의 PC 70여종이 쏟아질 예정이다. 윈도8은 터치 스크린 기능을 지원해 일반 PC와 태블릿 PC, 스마트폰에서 모두 사용할 수 있다. 또 기존 윈도와 사용자 인터페이스(UI)가 완전히 달라진 것도 특징이다. 윈도폰에 적용한 메트로 UI를 옮겨온 형태로 시작 화면은 빠르고 유연해졌다.

스마트폰과 태블릿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초기 화면을 타일 모양으로 구성, 클릭 한 번으로 원하는 앱과 콘텐츠에 접근할 수 있다. 인터넷익스플로러(IE)도 IE10으로 업그레이드되었고, 클라우드 서비스인 ‘스카이드라이브’(SkyDrive)가 기본으로 탑재돼 있다.

한국MS는 윈도8 출시를 기념해 기존 윈도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G마켓을 통해 시중 판매가보다 50% 이상 할인된 가격으로 ‘윈도 8 프로’ 패키지 제품을 업그레이드해 주는 행사를 실시한다. 윈도8 공식 사이트(www.windows.com)에서 내려받을 수 있으며, 대형마트나 온라인 쇼핑몰 등 3000여곳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홍혜정기자 jukebox@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