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북한, 마식령 스키장 ‘스노보드’ 인기

업데이트 2024-03-04 14:22
입력 2024-03-04 14:22
이미지 확대
북한 조선중앙TV는 지난 3일 최근 마식령 스키장에서 판스키(스노보드)가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했다. 현재 판스키 배우는 수가 대폭 늘어나 150~200명의 애호가들이 스키장에 등록돼 있다고 한다. 강일심 중앙TV 기자(왼쪽)가 강사의 지도를 받으며 스노보드를 타고 있다. 2024.3.4.
조선중앙TV 화면·연합뉴스
이미지 확대
북한 조선중앙TV는 지난 3일 최근 마식령 스키장에서 판스키(스노보드)가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했다. 현재 판스키 배우는 수가 대폭 늘어나 150~200명의 애호가들이 스키장에 등록돼 있다고 한다. 2024.3.4.
조선중앙TV 화면·연합뉴스
이미지 확대
북한 조선중앙TV는 지난 3일 최근 마식령 스키장에서 판스키(스노보드)가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했다. 현재 판스키 배우는 수가 대폭 늘어나 150~200명의 애호가들이 스키장에 등록돼 있다고 한다. 2024.3.4.
조선중앙TV 화면·연합뉴스
이미지 확대
북한 조선중앙TV는 지난 3일 최근 마식령 스키장에서 판스키(스노보드)가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했다. 현재 판스키 배우는 수가 대폭 늘어나 150~200명의 애호가들이 스키장에 등록돼 있다고 한다. 강일심 중앙TV 기자(왼쪽)가 강사의 지도를 받으며 스노보드를 타고 있다. 2024.3.4.
조선중앙TV 화면·연합뉴스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
북한 조선중앙TV는 지난 3일 최근 마식령 스키장에서 판스키(스노보드)가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했다. 현재 판스키 배우는 수가 대폭 늘어나 150~200명의 애호가들이 스키장에 등록돼 있다고 한다. 강일심 중앙TV 기자(왼쪽)가 강사의 지도를 받으며 스노보드를 타고 있다.

조선중앙TV 화면·연합뉴스

에디터 추천 인기 기사

많이 본 뉴스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