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46.7% 민주당 39.1%…與 1년 만에 오차범위 밖 우세

문경근 기자
문경근 기자
업데이트 2024-03-04 10:57
입력 2024-03-04 10:05
이미지 확대
발언하는 한동훈 위원장
발언하는 한동훈 위원장 한동훈(왼쪽)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연합뉴스
국민의힘 정당 지지도가 더불어민주당을 오차범위 밖으로 앞선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4일 리얼미터가 에너지경제신문 의뢰로 실시한 2월 5주 차 정당 지지도 조사에 따르면 국민의힘은 46.7%, 민주당은 39.1%의 지지도를 얻었다.
이미지 확대
리얼미터 제공
리얼미터 제공
국민의힘은 직전 조사 대비 3.2% 포인트 올랐고, 민주당은 0.4% 포인트 내렸다. 이번 조사는 지난달 28~29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1001명을 대상으로 무선(97%)·유선(3%) 자동응답 방식으로 진행됐다. (신뢰수준 95%, 표본오차 ±3.1% 포인트)

국민의힘은 2주 연속 상승세를 보였지만, 민주당은 4주 연속 하락했다. 양당의 지지율 격차는 7.6% 포인트로, 국민의힘은 지난해 2월 3주 차(與 45.0%, 민주당 39.9%) 조사 이후 약 1년 만에 오차범위 밖 격차를 보였다.

이번 정당 지지도 조사에선 대부분 정당이 지지도가 하락했지만, 국민의힘만 상승세를 보였다.

이번 조사에서 개혁신당은 3.1%, 새로운 미래는 1.6%, 진보당은 1.1%, 녹색정의당은 0.7%, 새진보연합은 0.5%, 기타정당은2.9%, 무당층은 4.2%의 지지율을 나타냈다.

직전 조사 대비 개혁신당은 1.2% 포인트, 진보당은 0.5%, 녹색정의당은 1.4% 하락했다.
이미지 확대
리얼미터 제공
리얼미터 제공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 지지율은 41.1%로 나타났다. 윤 대통령에 대한 긍정 평가는 직전 조사 대비 0.8% 포인트 내렸지만, 부정 평가는 0.6% 포인트 올라 55.4%로 집계됐다.

윤 대통령에 대한 긍정 평가는 2주째 40%대를 유지하고 있다.

이번 윤 대통령의 국정 수행에 대한 평가 조사는 지난달 26~29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2006명을 대상으로 무선(97%)·유선(3%) 자동응답 방식을 통해 실시됐다. (신뢰수준 95%, 표본오차 ±2.2% 포인트)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 및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경근 기자
에디터 추천 인기 기사
많이 본 뉴스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