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추미애 경기 하남갑·김구 증손자 하남을 전략공천

최재헌 기자
최재헌 기자
업데이트 2024-03-01 11:55
입력 2024-03-01 10:52
이미지 확대
추미애 전 법무부장관. 뉴시스
추미애 전 법무부장관. 뉴시스
더불어민주당은 1일 경기 하남갑에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을 전략 공천한다고 밝혔다.

안규백 당 전략공천관리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영등포구 당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같이 밝히며 “하남갑은 도농복합지역으로 우리 당에서 험지라 할 수 있다”며 “추 전 장관이 험지에서 선전을 해달라고 당에서 요청했고 본인이 수락했다”고 말했다

공천관리위는 추 전 장관 외에 경기 하남을에 백범 김구 선생의 증손자인 김용만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사업회 이사, 경기 화성을에 공영운 전 현대차 사장을 전략 공천한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전략 경선 지역으로 지정한 경기 의정부갑에서 영입 인재 1호인 박지혜 변호사와, 문희상 전 국회의장의 아들인 문석균씨가 ‘2인 경선’을 치른다고 밝혔다. 이 지역은 문희상 전 의장이 과거 현역 의원으로 있던 곳이다.

경기 용인정에서 박성민 전 최고위원, 이언주 전 의원, 이헌욱 전 경기주택도시공사 사장이 ‘3인 경선’을 치른다. 광명을에서는 양기대 현역 의원과 김남희 변호사가 ‘2인 경선’을 한다. 이 지역에서 출마를 준비했던 친명계 양이원영 의원은 컷오프됐다.

최재헌 기자
에디터 추천 인기 기사
많이 본 뉴스
120년 역사의 서울신문 회원이 되시겠어요?
닫기
원본 이미지입니다.
손가락을 이용하여 이미지를 확대해 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