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우크라 루한스크에 휘날리는 러 국기

수정: 2022.09.29 09:39

확대보기

▲ 우크라 루한스크에 휘날리는 러 국기
27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동부 루한스크인민공화국(LPR) 루한스크에서 노동자들이 한 아파트 곳곳에 러시아 국기를 걸고 있다. 지난 23일부터 닷새간 진행된 우크라이나 내 러시아 점령지의 러시아 귀속을 위한 주민투표가 압도적 찬성률로 가결된 가운데 러시아는 이들 지역의 자국 영토 편입 절차를 신속하게 진행할 것으로 관측된다.
루한스크 AP 뉴시스

27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동부 루한스크인민공화국(LPR) 루한스크에서 노동자들이 한 아파트 곳곳에 러시아 국기를 걸고 있다. 지난 23일부터 닷새간 진행된 우크라이나 내 러시아 점령지의 러시아 귀속을 위한 주민투표가 압도적 찬성률로 가결된 가운데 러시아는 이들 지역의 자국 영토 편입 절차를 신속하게 진행할 것으로 관측된다.

루한스크 AP 뉴시스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