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서울포토]확진자에게 전달되는 ‘재택치료 키트’

수정: 2021.12.02 13:18

확대보기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266명 발생한 2일 서울 송파구 내 코로나 19 재택 치료 중인 확진자의 집 앞에서 송파구 관계자가 산소포화도 측정기, 체온계, 해열제, 소독제 등이 들어 있는 ‘재택치료 키트’를 전달하고 있다. 구 관계자가 재택치료 키트를 문 앞에 둔 후 확진자나 확진자 가족에게 연락을 취하면, 문을 열고 비대면으로 수령하는 방식이다. 2021.12.2 오장환 기자 5zzang@seoul.co.kr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266명 발생한 2일 서울 송파구 내 코로나 19 재택 치료 중인 확진자의 집 앞에서 송파구 관계자가 산소포화도 측정기, 체온계, 해열제, 소독제 등이 들어 있는 ‘재택치료 키트’를 전달하고 있다. 구 관계자가 재택치료 키트를 문 앞에 둔 후 확진자나 확진자 가족에게 연락을 취하면, 문을 열고 비대면으로 수령하는 방식이다. 2021.12.2


오장환 기자 5zzang@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