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포토] 이한별, ‘한국 최고 몸짱’ 치명적 매력

수정: 2021.11.29 16:42

 1/5 
‘슈퍼맘’ 이한별이 겹경사를 맞았다. 방송인 겸 피트니스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이한별은 올해 7월 강원도 평창에서 열린 ‘2021 머슬마니아’ 상반기 대회에서 한국 머슬마니아 사상 최초로 미즈비키니 등 5개 부문을 석권하며 한국최고의 몸짱으로 탄생했다.

여세를 몰아 이한별은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 12월호 단독 커버걸로 낙점돼 화보촬영을 진행했다. 

이한별은 출산 후 꾸준한 운동과 식단 관리로 완벽한 몸매 변신에 성공해 커다란 화제를 일으켰다. 출산 후유증과 과체중으로 고생하는 여상들에게 희망을 전하며 ‘슈퍼맘’이라는 애칭을 얻고 있다.

‘체인징 투 팜므파탈’ 이라는 콘셉트로 진행된 맥스큐 12월호 화보에서 이한별은 출산 한 달 후부터 하루 10시간 육아, 10시간 운동을 통해 24kg 감량에 성공 등 본인의 비결을 전하며 많은 여성들에게 희망을 전파하고 있다.

특히 공개된 비키니 화보에서 이한별은 치명적인 매력과 팔색조 같은 변신을 선보이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