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공식 행사서 처음으로 지팡이 짚은 英여왕

수정: 2021.10.14 01:00

확대보기

▲ 공식 행사서 처음으로 지팡이 짚은 英여왕
올해 95세인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12일(현지시간) 런던 웨스트민스터 사원에서 열린 재향군인회 100주년 기념 예배에 검은색 지팡이를 짚고 참석했다. 여왕이 주요 공식 행사에 지팡이를 짚고 나타난 것은 처음이다. 현지 언론은 “여왕이 지팡이에 크게 의존하는 것 같지는 않았으며, 건강상 이유라기보다는 편의를 위해 사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런던 AP 연합뉴스

올해 95세인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12일(현지시간) 런던 웨스트민스터 사원에서 열린 재향군인회 100주년 기념 예배에 검은색 지팡이를 짚고 참석했다. 여왕이 주요 공식 행사에 지팡이를 짚고 나타난 것은 처음이다. 현지 언론은 “여왕이 지팡이에 크게 의존하는 것 같지는 않았으며, 건강상 이유라기보다는 편의를 위해 사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런던 AP 연합뉴스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