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포토] ‘프로포폴 투약’ 휘성 항소심, 징역 1년·집유 2년

수정: 2021.10.13 14:27

 1/6 
수면마취제 프로포폴 투약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재판에 넘겨진 가수 휘성(본명 최휘성?39)이 13일 오전 대구지법에서 열린 항소심?재판을 마친 뒤 법정을 나서고 있다. 이날 열린 항소심에서 법원은 휘성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2021.10.13

뉴스1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