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국민의힘 1차 컷오프 윤석열·홍준표 등 8명…순위는 비공개

수정: 2021.09.15 10:31

박진·장기표·장성민 등 3명은 탈락
다음달 2차 컷오프 때 4명으로 압축

확대보기

▲ 국민의힘 1차 예비경선 통과한 8명의 후보들
15일 국민의힘 1차 예비경선(컷오프)을 통과한 윤석열(사진 왼쪽 맨위부터 시계방향),홍준표, 유승민, 최재형, 원희룡, 하태경, 황교안, 안상수 후보.
국민의힘은 다음달 8일 2차 예비경선에서 4명으로 후보를 압축한 뒤 11월5일 최종 후보자를 확정한다. 2021.9.15
연합뉴스

국민의힘이 대선후보 1차 예비경선(컷오프) 결과를 15일 발표했다.

예비경선 후보 11명 중 8명으로 압축하는 컷오프 결과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홍준표 의원 등이 대선 경선 레이스의 1차 관문을 무난히 통과했다.

국민의힘 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1차 컷오프 결과 안상수·원희룡·유승민·윤석열·최재형·하태경·홍준표·황교안(가나다 순) 후보 등 8명으로 압축했다고 15일 밝혔다.

8명의 순위와 구체적인 득표율은 비공개에 부쳐졌다.

예비경선 후보 11명 중 박진·장기표·장성민 후보 등 3명은 탈락했다.

이번 컷오프는 여론조사 80%와 당원투표 20% 방식으로 진행됐다.

국민의힘은 지난 13일부터 이틀간 경선 여론조사를 진행했다.

앞서 당 선거관리위원회는 역선택 방지 문항을 두지 않되 여론조사 100%로 하려던 1차 컷오프 방식을 여론조사 80%와 당원투표 20%로 변경한 바 있다.

국민의힘은 다음 달 2차 컷오프를 거쳐 본경선에 진출할 4명을 뽑는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