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포토] 폭우로 침수된 미 텍사스주 거리

수정: 2021.09.15 09:16

확대보기

▲ 허리케인 ‘니컬러스’ 폭우로 침수된 미 텍사스주 거리
14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서프사이드 비치의 거리가 허리케인 ‘니컬러스’가 몰고 온 폭우로 물에 잠겨 있다. 강한 비바람을 동반한 니컬러스는 이날 텍사스주에 상륙하면서 정전 사태를 일으켜 62만 곳에 대한 전력 공급이 중단됐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서프사이드 비치 AP 연합뉴스

14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주 서프사이드 비치의 거리가 허리케인 ‘니컬러스’가 몰고 온 폭우로 물에 잠겨 있다. 강한 비바람을 동반한 니컬러스는 이날 텍사스주에 상륙하면서 정전 사태를 일으켜 62만 곳에 대한 전력 공급이 중단됐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서프사이드 비치 AP 연합뉴스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