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서울포토] ‘벨라루스 육상선수 피신’ 도쿄 주재 폴란드대사관 경계 강화

수정: 2021.08.03 18:00

확대보기

▲ ‘벨라루스 육상선수 피신’ 도쿄 주재 폴란드대사관 경계 강화
3일 벨라루스의 육상 국가대표인 크리스치나 치마노우스카야가 머물고 있는 일본 도쿄의 폴란드대사관 주변에서 경찰이 경계근무를 하고 있다. 도쿄올림픽 참가 도중 자국 육상 코치팀을 비판한 뒤 강제 귀국 위기에 몰렸던 치마노우스카야는 자신에게 인도주의 비자를 발급해준 폴란드로 곧 입국할 것으로 알려졌다. 도쿄 AP 연합뉴스

3일 벨라루스의 육상 국가대표인 크리스치나 치마노우스카야가 머물고 있는 일본 도쿄의 폴란드대사관 주변에서 경찰이 경계근무를 하고 있다.

도쿄올림픽 참가 도중 자국 육상 코치팀을 비판한 뒤 강제 귀국 위기에 몰렸던 치마노우스카야는 자신에게 인도주의 비자를 발급해준 폴란드로 곧 입국할 것으로 알려졌다.

도쿄 AP 연합뉴스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