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포토] ‘방호복 입고 할머니와 화투’ 사진 주인공은 삼육서울병원 간호사

수정: 2021.08.03 17:51

확대보기

▲ 방호복 입고 할머니와 화투 사진 주인공은 삼육서울병원 간호사
방호복을 입은 채 할머니와 화투 놀이를 하던 모습으로 온라인에서 화제가 된 사진 속 의료진은 삼육서울병원 간호사 이수련(29)씨로 밝혀졌다. 3일 대한간호협회에 따르면 이 사진은 올해 간협이 공모한 ‘제2차 간호사 현장 수기?사진전’에 출품된 것이다. 2021.8.3 [대한간호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합뉴스

방호복을 입은 채 할머니와 화투 놀이를 하던 모습으로 온라인에서 화제가 된 사진 속 의료진은 삼육서울병원 간호사 이수련(29)씨로 밝혀졌다.

3일 대한간호협회에 따르면 이 사진은 올해 간협이 공모한 ‘제2차 간호사 현장 수기·사진전’에 출품된 것이다. 2021.8.3

대한간호협회 제공·연합뉴스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