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속보] 올해 대체공휴일, 8월16일·10월4일·10월11일 확정

수정: 2021.08.03 10:05

인사혁신처는 대통령령인 ‘관공서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 개정안이 3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올해는 토요일 또는 일요일과 겹치는 광복절, 개천절, 한글날 3일에 대체공휴일이 새롭게 적용돼 8월 16일, 10월 4일, 10월 11일이 쉬는 날이 된다.

이 규정은 대통령의 재가를 거쳐 이르면 4일부터 효력이 발생한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