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영국에 등장한 ‘슈퍼 마리오’ 화분…설치 이유가 “글쎄…”

수정: 2021.05.18 16:08

확대보기

▲ 사진=사우스 웨스트 뉴스 서비스(SWNS) 유튜브 캡쳐

영국 월솔에 새로 설치된 공공 화분이 시민들에게 환영받지 못하고 있다.

닌텐도 게임 슈퍼 마리오에 등장하는 파이프 모양을 닮은 해당 화분은 최근 도심에 설치됐다. 슈퍼마리오를 떠올리게 하는 밝은 초록색의 화분은 우연찮게도 슈퍼 마리오는 탄생 35주년인 올해 만들어지게 됐다. 이러한 이유로 슈퍼 마리오의 팬들은 새로운 화분의 모양을 보고 기뻐했지만 다수의 주민들은 그렇지 않은 반응이다.

버밍엄 라이브 뉴스에 따르면 해당 화분은 건강과 행복, 안전을 상징하기 위해 밝은 초록색을 사용한 것이라고 전했다. 이 지역에서 꽃집을 운영하는 안드레아는 “화분이 생긴 후로 이곳은 슈퍼마리오와 어떤 관련이 있는 곳처럼 보인다”며 “슈퍼마리오처럼 파이프 속으로 점프해야 할 것만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주민들이 이 화분을 좋아하지 않는 이유는 화분의 모양 때문이 아니다”라며 “주민들의 세금이 낭비되고 있다고 느끼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인근 슈퍼마켓에서 일하는 수 모리슨 역시 “사람들은 화분을 ‘마리오 파이프’라고 부르며 웃곤 한다”며 “하지만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주민들이 낸 세금에서 나온 지역 예산을 좀 더 신중하게 사용해야 한다”고 꼬집었다. 그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상권이 활기를 잃고 거리도 정비가 필요한 상황”이라며 “주민들이 다시 정상적인 경제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먼저 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러한 주민들의 의견에 대해 월솔 지방의회 측은 “지역의 환경 개선과 주민들에게 건강과 행복, 안전의 이미지를 전하고 싶었다”며 “야외 아트 갤러리처럼 주민들이 모일 수 있는 장소로 만들고자 한 것”이라고 전했다.

강경민 콘텐츠 에디터 maryann425@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