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강원 30대 경찰관, AZ 백신 접종 후 뇌출혈 진단 받아

수정: 2021.05.09 13:44

확대보기

▲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연합뉴스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맞고 사지 저림 등 부작용 증세를 보인 강원도 한 경찰관이 ‘뇌출혈’이라는 최종 진단을 받았다.

강원경찰청 소속 30대 A 경위는 9일 정밀검사를 진행한 대학병원으로부터 전날 ‘상세 불명의 뇌내출혈’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9일 기저질환이 없는 상태에서 AZ 백신을 맞은 뒤 이틀이 지난 이달 1일 양쪽 다리 허벅지에 저린 느낌과 감각 저하를 느꼈다.

이어 4일 좌뇌에 뇌출혈 소견의 진단을 받은 그는 병원에 입원 후 뇌 정밀검사를 진행했고,결국 뇌출혈이라는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백신 접종과 인과성은 진단서에 명시되지 않았다.

병원에서 퇴원한 A씨는 앞으로 뇌 경련과 발작을 억제하고 뇌 기능을 개선하는 약물을 복용하는 것은 물론 정기적으로 자기공명영상장치(MRI) 검사를 받아야 한다.

A씨는 현재도 어지럼증과 사지저림 증상을 느끼고 있으며, 단기 기억력 저하 증세도 겪고 있다. 이완 관련해 춘천시보건소는 A씨의 사례를 이상 반응 사례로 질병관리청에 보고한 뒤 A씨의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있다.

춘천 조한종 기자 bell21@seoul.co.kr

기획·연재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