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포토] 이하늬, 건강한 섹시미 ‘여신 몸매’

수정: 2021.05.07 10:59

 1/4 
배우 이하늬가 ‘비너스’와 10년 연속 전속 모델 재계약을 체결하며, 최장기간 란제리 브랜드의 뮤즈로 기록됐다.

지난 2012년, 전속 모델로 처음 발탁된 이하늬는 이후 10년 동안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워너비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하며 ‘비너스’의 대표 얼굴을 맡고 있다. 특히 이하늬 특유의 주체적이고 건강한 아름다움은 브랜드 이미지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것뿐만 아니라, 20·30세대를 넘어 전 연령층 여성들의 구매 욕구까지 자극하며 광고 모델로서 롱런할 수밖에 없는 이유를 입증하고 있다.

한편, 이하늬는 영화 ‘킬링 로맨스’, ‘외계+인’ 을 크랭크업 하고, 현재는 ‘유령’ 촬영 중에 있으며, 최근 금융 범죄 수사극 ‘블랙머니’로 황금촬영상 최우수 여우주연상을 거머쥐는 등 탁월한 연기력에 스타성까지 갖춘 배우임을 다시 한 번 증명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