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5번째 시도 만에 지상 착륙… 첫걸음 내디딘 ‘스페이스X 화성의 꿈’

수정: 2021.05.07 01:12

확대보기

▲ 5번째 시도 만에 지상 착륙… 첫걸음 내디딘 ‘스페이스X 화성의 꿈’
스페이스X의 차세대 우주선 ‘스타십’ 시제품이 4연속 폭발 끝에 무사히 시험비행을 마쳤다. 스타십 시제품 ‘SN15’는 5일(현지시간) 미 텍사스주 보카치아의 조립 공장에서 발사돼 고도 10㎞까지 상승한 뒤 직립으로 다시 착륙하는 데 성공했다. 스타십은 달과 화성에 인간을 보내기 위해 2019년부터 본격 개발을 시작한 길이 50m, 지름 9m의 차세대 유인 왕복선으로 재사용이 가능하다.
텍사스 AFP 연합뉴스

스페이스X의 차세대 우주선 ‘스타십’ 시제품이 4연속 폭발 끝에 무사히 시험비행을 마쳤다. 스타십 시제품 ‘SN15’는 5일(현지시간) 미 텍사스주 보카치아의 조립 공장에서 발사돼 고도 10㎞까지 상승한 뒤 직립으로 다시 착륙하는 데 성공했다. 스타십은 달과 화성에 인간을 보내기 위해 2019년부터 본격 개발을 시작한 길이 50m, 지름 9m의 차세대 유인 왕복선으로 재사용이 가능하다.

텍사스 AFP 연합뉴스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