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포토] 유미 호건 “아시아계 차별 해소 목소리 높여야”

수정: 2021.04.22 09:26

 1/5 
래리 호건 미국 메릴랜드주 주지사의 부인 유미 호건 여사가 21일(현지시간) 메릴랜드주 아나폴리스에서 워싱턴 특파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유미 여사는 아시아계 차별 해소를 위해 한인 동포뿐 아니라 모든 아시아계가 목소리를 높여야 할 때라고 강조하면서 상호 존중과 지지로 하나가 될 필요성을 강조했다.

유미 여사는 ‘유미 쿡스’(Yumi Cooks!)라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한국 음식 레시피도 나누고 있다. 2021.4.22

메릴랜드주 제공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