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서울포토] ‘4월의 눈보라’… 미국, 영하로 뚝 ‘기상이변’

수정: 2021.04.21 14:29

 1/4 
20일(현지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중심가에 때아닌 눈보라가 몰아치자 한 시민이 담요를 두르고 거리를 걷고 있다.

전날 섭씨 22도의 따뜻한 봄 날씨를 보였던 세인트루이스에서는 밤새 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적설량 2.5㎝의 눈이 내리면서 영하 0.5도를 기록했다.

UPI 연합뉴스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