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美 물류시설서 또 총격…자동소총 난사해 최소 8명 사망

수정: 2021.04.16 16:26

경찰 “도착 때도 총격 이어져”
총격범은 스스로 목숨 끊어

확대보기

▲ 15일(현지시간) 총격이 발생한 미국 인디애나주 인디애나폴리스의 한 물류시설 앞에 경찰차 등이 서있는 모습. 트위터 캡쳐

AP통신 등에 따르면 총격은 이날 인디애나폴리스 국제공항 인근에 있는 글로벌 특송 물류기업인 페덱스의 한 시설에서 일어났다. 총격을 당한 사람의 수와 부상 정도 등은 아직 파악되지 않았지만 최소 8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디애나폴리스 경찰 대변인은 현장에 경찰관들이 도착했을 때 총격이 계속되고 있었고 여러 명이 총에 맞았다고 밝혔으나, 구체적인 사상자의 숫자는 공개하지 않았다. 용의자는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이 시설에서 일한다는 목격자 제러마이어 밀러는 현지 방송 WISH-TV와의 인터뷰에서 총격 소리가 들린 뒤 한 남자가 총을 가진 것을 봤다고 전했다. 그는 “기관단총 같은 것과 자동소총을 가진 한 남자가 야외에서 총을 난사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김정화 기자 clean@seoul.co.kr

기획·연재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