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작지만 용감하네…美 주택 침입한 곰 쫓아낸 두 견공 (영상)

수정: 2021.04.15 13:18

확대보기

▲ 작지만 용감하네…美 주택 침입한 곰 쫓아낸 두 견공

한적한 오후 낮잠을 자던 집 주인은 두 반려견이 갑자기 심하게 짖는 소리에 깼다. 이들 개가 방에서 뛰쳐나간 거실에는 커다란 곰이 서성거리고 있었던 것. 열려 있던 문을 통해 침입한 곰을 작지만 용감한 두 반려견이 곧바로 쫓아냈다고 ABC뉴스 등 현지매체가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국 캘리포니아주 패서디나에 사는 디디 뮬러는 지난 10일(현지시간) 반려견인 메이메이, 스쿼트와 함께 집에서 깜빡 잠이 들었다. 그런데 갑자기 메이메이가 격렬하게 짖기 시작하며 방에서 뛰쳐나갔다는 것. 이어 스쿼트도 방문 앞에 서서 짖기 시작했다.

두 개가 짖는 소리에 잠에서 깼다는 디디 뮬러는 “짖는 소리에 뭔가가 집에 들어온 것임을 예상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당시 그녀는 집안 공기를 환기하고 개가 자유롭게 드나들 수 있도록 현관문을 일부 열어둔 채로 나뒀는데 그 곳으로 커다란 곰이 침입했던 것이다.

확대보기

확대보기

확대보기

확대보기

확대보기

확대보기

당시 모습은 보안용 폐쇄회로(CC)TV에 고스란히 잡혔다. 곰은 정원 우드데크에 나타나 근처에 있던 물을 마시고 집 안으로 들어갔다. 그리고 화면이 바뀌자 주방에서 냄새를 맡으며 먹거리를 찾는 곰의 모습이 나왔다.

뭔가가 들어왔다는 것을 알아차린 메이메이는 곧바로 짖으며 곰에게 달려갔다. 놀란 곰은 다시 정원 우드데크까지 도망쳤지만, 계속해서 쫓아오며 짖어대는 메이메이와 스쿼트의 모습에 뒷걸음질을 치며 집 밖으로 도망갔다.

확대보기

이에 대해 디디 뮬러는 “이번 곰은 내 개들에게 쫓기자 오줌을 싸고 도망갔다. 곰들이 겨울잠에서 깨어나 활동하기 시작한 것 같다”면서 “사실 곰과 조우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고 말했다.


CCTV 영상을 본 사람들은 “정말 귀엽고 용감하다”, “커다란 곰이 작은 개를 무서워하는 모습이 왠지 웃기다”, “두 개는 작지만 용감한 것 같다” 등의 호응을 보였다. 반면 “자칫 개들이 습격당해 목숨을 잃을 수도 있는 상황이었다”, “앞으로는 물을 열어둔 채로 놔두지 말라”, “이러니 숲 바로 옆에 사는 것은 위험하다” 등 위험성을 지적하는 이들도 있었다.

한편 디디 뮬러는 이전에도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자택 주변에 나타난 곰의 모습을 촬영한 CCTV 영상을 여러 편 공개한 바 있다.

사진=디디 뮬러/페이스북·유튜브, ABC방송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