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은기자의 왜떴을까TV] 설운도 “임영웅은 양파같은 친구...가수로서 만점 주고파”

수정: 2021.03.12 20:24


임영웅의 신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를 작곡한 설운도가 “임영웅은 양파처럼 새로움이 돋보이는 가수”라고 평가했다.

설운도는 유튜브 채널 <은기자의 왜떴을까TV>와의 인터뷰에서 “보통 가수들이 어느 정도 하다 보면 본전이 드러나기 마련인데, 임영웅은 양파처럼 까면 깔수록 새로운 매력이 보인다”면서 “가수로서 만점을 주고 싶다”고 말했다.

확대보기


이번 신곡의 프로듀서를 맡아 디렉팅 작업에 직접 참여한 설운도는 “녹음을 두시간 만에 마쳤는데 촬영팀이 사인을 받느라 신곡 녹음실이 마치 임영웅 사인회장 같았다”면서 “그는 녹음실에서 가르쳐 주는대로 잘 따르는 순종형 스타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노래 가사의 ‘임영웅 파워’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큰 인기를 누리는 비결에 대해 본 “목소리의 톤이 좋고 맑으면서 호소력이 있기 때문에 사람들의 마음을 찡하게 만드는 마력이 있다”라고 평가했다.

한편 지난 9일 발매된 임영웅의 신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는 국내 주요 실시간 음원 차트 상위권을 석권했다. 또한 지난 11일 오후 가수 설운도가 유튜브 채널 ‘운도 좋다TV’에서 진행한 ‘별빛같은 사랑아’ 비하인드 특집 라이브애도 팬들의 큰 관심을 보였다.

소속사 루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두시간 동안 이번 신곡에 대한 전문적은 이야기를 나누었는데, 실시간 스트리밍을 시청자가 7238명에 달하는 등 이번 신곡에 대한 팬들의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고 말했다.

네이버TV 및 유튜브 채널 <은기자의 왜떴을까TV>에서 설운도가 밝히는 임영웅 신곡 생생 비하인드 스토리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글 이은주 기자 erin@seoul.co.kr

영상 박홍규 기자 gophk@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Tv'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