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동요 한 곡으로 유튜브 스타된 日 노노카짱…2살 11개월에 최연소 CD 데뷔까지

수정: 2021.02.25 14:27

확대보기

▲ 사진=킹레코드 공식 유튜브 캡처

작은 체구, 귀여운 외모의 ‘동요천재’ 노노카가 동요 CD 데뷔 소식을 전했다.

2018년 5월 31일생인 노노카는 2살 11개월로 대형 음반회사와 계약을 맺고 CD를 발매하는 사상 최연소로 기록될 예정이다. 노노카는 지난해 11월 일본에서 열린 동요 대회에서 노래를 부른 모습이 유튜브에서 화제가 되며 ‘노노카짱’으로 불리며 한국에서도 큰 인기를 얻었다.

한국에서의 뜨거운 인기에 힘입어 지난 1월 한국 계정을 열기도 했지만 “노노카의 부모님께서 소속사를 이유로(초상권 관련) 더 이상의 한국 공식 계정 운영을 원치 않으시는 듯한 뜻을 내비치셨다”는 운영자의 공지를 마지막으로 운영을 중단되기도 했다.

노노카는 25일 유튜브 채널을 통해 동요 CD 발매 소식을 직접 알렸다.

노노카는 최근 영상에서 “5월 26일 CD가 나온다”며 근황을 전하며 “처음 해보는 녹음이 재밌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미니앨범 형태로 발매되는 이번 앨범은 그의 세 번째 생일을 5일 앞둔 5월 26일 발매된다. 또 노노카를 화제의 주인공으로 만든 영상 속 노래인 ‘이누노오마와리상(いぬのおまわりさん·강아지 경찰관)’이 보너스 트랙으로 수록된다.

음반 발매 소식이 전해진 이날 킹레코드는 공식 유튜브를 통해 노노카의 앨범 녹음 현장 모습을 공개했다. 한 관계자는 “어려운 코로나 시기에 노노카의 노래가 사람들에게 위로를 전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강경민 콘텐츠 에디터 maryann425@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