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조수용♥박지윤, 임신설 나오자마자 출산설 “이미 부모”(종합)

수정: 2021.01.20 15:48

카카오 측 “사생활이라 확인 불가”

확대보기

▲ 박지윤♥조수용

20일 조수용(48) 카카오 공동대표와 결혼한 가수 박지윤(40)의 임신 소식이 전해지자마자 출산설까지 나왔다.

20일 한 매체는 조수용 박지윤 부부 측근의 말을 빌려 “박지윤이 임신 7개월 차가 되어 안정기로 접어들었다. 두 사람이 출산을 앞두고 2세를 기다리며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전했다.

이후 다른 매체는 “박지윤이 최근 첫 아이를 출산했다. 아이를 낳고 육아에 집중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카카오 측은 “사생활이라 회사 차원에서 확인해드리기 어렵다”고 조수용 대표 부부의 임신, 출산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조수용 대표, 박지윤은 2017년 B캐스트 진행자와 출연자로 만나 디자인과 예술, 음악과 영화 등 공통 관심사를 발견하면서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B캐스트는 조수용 대표가 발간하는 월간 매거진B의 팟캐스트다.

2017년 5월 한차례 불거졌던 열애설을 부인했으나, 2019년 3월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복합공간 ‘사운즈 한남’에서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한 작은 결혼식을 올린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된 바 있다.

박지윤은 12살의 나이에 1993년 잡지 모델로 데뷔, 1997년 ‘하늘색 꿈’을 발표하며 가수로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성인식’, ‘난 남자야’ 등 히트곡을 내놓았다. 이후 포크, 어쿠스틱 등 다양한 음악을 시도하며 활동을 이어왔다. 결혼 후에도 2019년 9월 단독 콘서트를 여는 등 음악 활동을 이어왔다.

조수용 대표는 주식회사 JOH(제이오에이치)를 설립해 대표이사 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활동하다가 2016년 카카오 브랜드 총괄 부사장으로 영입됐으며, 2018년 3월 카카오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n'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