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유승민 “이낙연·이재명 ‘문비어천가’ 아부 경쟁, 北 방송 보는 줄”(종합)

수정: 2021.01.19 16:57

SNS서 비판

유, 文 회견 극찬한 이낙연·이재명 비판
“두 사람 민망한 아부 경쟁 목불인견”
“친문 지지자 표 얻어 대선 후보되려고”
이낙연 “진정성으로 국민 소통하는 시간”
이재명 “대통령님 그자리 계셔 얼마나 다행”

확대보기

▲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선거에 나선 이낙연(오른쪽) 의원이 지난달 30일 경기도 수원시 도청 접견실에서 이재명(왼쪽) 지사를 만나 이야기를 나눈 뒤 악수하고 있다. 박지환 기자popocar@seoul.co.kr

확대보기

▲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 서울신문 DB

확대보기

▲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열린 온오프 혼합 방식의 신년 기자회견에서 질문할 기자를 지명하고 있다. 2021. 1. 18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유승민 전 국민의힘 전 의원이 19일 문재인 대통령의 전날 신년 기자회견에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반응에 대해 “북한 방송을 보는 착각에 빠질 정도로 심한 ‘문비어천가’”라고 싸잡아 혹평했다. 유 전 의원은 대선 후보가 되기 위해 친문(친문재인) 지지자들의 표를 얻으려고 벌이는 ‘아부 경쟁’이 보기 민망할 정도라고 비난했다.

문비어천가는 조선시대 세종이 선대인 목조에서 태종에 이르는 여섯대 왕의 행적을 칭송하며 노래한 서사시인 ‘용비어천가’를 빗대 표현으로 보인다. 왕을 하늘을 나르는 용에 비유한 용비어천가는 임금이 된다는 것은 오랜 세월 피나는 노력을 해 덕을 쌓아 하늘의 명을 받아야 한다는 것을 강조하고, 후대 임금은 이렇게 어렵게 쌓아올린 공덕을 헛되이 하지 말아야 할 것임을 경계하려는 목적을 담고 있다.

유 “살아 있는 권력 잘못에 용기 있는
비판 나와야 민주주의 제대로 작동”


야권의 대권주자인 유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인 페이스북에서 “여권 대선후보라는 두 사람의 아부경쟁이 말 그대로 목불인견(目不忍見)”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이 대표는 전날 “진정성으로 국민과 소통하신 시간이었다”고 문 대통령의 회견을 칭찬했고, 이 지사는 “대통령님께서 그 자리에 계신 게 얼마나 다행인가”라고 존재감을 부각시켰다.

유 전 의원은 “이 두 사람이 보기 민망한 아부경쟁을 하는 이유는 단 한 가지다”라면서 “친문 극렬 지지자들의 표를 얻어야 민주당의 대선후보가 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살아있는 권력의 잘못에 대해 권력 내부에서 용기 있는 비판의 목소리가 나와야 민주주의가 제대로 작동한다”고 강조했다.

한때 ‘원조 친박’(친박근혜)으로 불렸던 유 전 의원은 박근혜 정부 시절 여당인 새누리당(현 국민의힘) 원내대표로서 정부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대척점에 섰다. 이후 박 전 대통령 탄핵에 찬성하면서 탈당했다.

확대보기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19일 국회에서 열린 4ㆍ7재보선 공천관리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1.1.19 연합뉴스

확대보기

▲ 이재명 경기도지사. 서울신문DB

이재명, 지원금 회견 취소한 뒤
“문 대통령님 회견에 집중하는 일 중요”


이낙연, 李-朴 사면 거부 방침에도
“대통령 말씀으로 문제 매듭지어야”

이 대표는 새해 첫날 신년 인터뷰에서 “두 전직 대통령의 사면을 적절한 시기에 문 대통령에게 건의하겠다”고 밝히고 사면의 명분으로 “국민통합은 제 오랜 충정”이라며 국민통합론을 내세웠지만 문 대통령이 “국민이 공감하지 않는다면 사면은 통합의 방식이 될 수 없다”고 선을 그었다.

리더십에 타격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 대표는 “대통령의 뜻을 존중한다. 대통령 말씀으로 그 문제는 매듭지어야 한다”고 답했다.

이 지사는 당초 문 대통령 회견이 있던 날 ‘전 도민에 10만원씩 재난기본소득 지급’ 기자회견을 계획했지만 재난소득 보편지원을 둘러싼 당내 반발과 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 일정을 고려해 회견을 전격 취소했다.

이 지사는 취소 이유에 대해 “당의 의사결정과정에 대한 당연한 존중의 결과”라면서 “경기도의 기자회견 일정이 확정된 후 공개된 문재인 대통령님의 신년 기자회견에 집중하는 것도 중요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확대보기

▲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열린 온?오프 혼합 방식의 신년 기자회견에서 현안에 대한 기자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1. 1. 18 도준석 기자pado@seoul.co.kr

확대보기

▲ 의견 나누는 이재명과 이낙연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오른쪽)가 30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기도청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간담회를 갖고 있다. 2020.7.30/뉴스1

확대보기

▲ 여권 잠룡으로 양강 구도를 형성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30일 오전 경기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만나 악수를 나누고 있다. 2020. 7. 30 박지환 기자popocar@seoul.co.kr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기획·연재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