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속보] “다시 600명 아래로” 코로나 신규확진 583명

수정: 2020.12.05 09:34

확대보기

▲ 4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2020.12.4 뉴스1

중앙방역대책본부는 5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83명 늘어 누적 3만 6915명이라고 밝혔다. 전날(629명)보다 46명 줄어들면서 일단 600명 아래로 내려왔다.

일일 신규 확진자는 지난달 26일부터 8일 연속 400~500명대를 오르내리다 전날 600명대로 급격히 치솟았으나 이날은 500명대 후반대로 다소 떨어졌다.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559명, 해외유입이 24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전날(600명)보다 41명 줄었다.

지난달 초순 100명 안팎에 머물던 확진자 수는 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본격화한 이후로 200명대→300명대→400명대→500명대를 거쳐 전날 600명대까지 올라서는 등 급확산하는 상황이다.

100명 이상 세 자릿수는 지난달 8일부터 이날까지 28일째로 한 달 가까이 이어지고 있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기획·연재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