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손님이 없어요… 오늘도 꽉 찬 ‘빈 차’

수정: 2020.11.30 03:23

확대보기

▲ 손님이 없어요… 오늘도 꽉 찬 ‘빈 차’
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세로 정부가 다음달 1일부터 전국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1.5단계로 격상한 가운데 29일 서울역 앞에서 손님을 태우지 못한 빈 택시들이 줄줄이 늘어서 있다. 이미 2단계가 적용 중인 수도권은 현재 단계를 유지하되 시설별 조치를 강화하는 ‘핀셋 방역’ 대책이 도입된다.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세로 정부가 다음달 1일부터 전국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1.5단계로 격상한 가운데 29일 서울역 앞에서 손님을 태우지 못한 빈 택시들이 줄줄이 늘어서 있다. 이미 2단계가 적용 중인 수도권은 현재 단계를 유지하되 시설별 조치를 강화하는 ‘핀셋 방역’ 대책이 도입된다.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