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속보] 서울 중랑구 묵현초 학생 1명 확진…같은 반 53명 검사 중

6월 29일부터 증상 발현… 17일까지 전학년 온라인 수업 전환

서울 중랑구는 묵현초등학교 학생 1명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이 학생은 지난달 29일부터 기침 등 증상이 있었고 이달 3일 받은 검사 결과가 4일 양성으로 나왔다. 구는 이에 따라 묵현초등학교를 방역 소독하고 오는 17일까지는 모든 학년 온라인 수업을 하기로 교육청 등과 협의했다.

확진 학생의 같은 반 학생과 교사 등 우선 검사 대상 53명에 대해서는 선별 검사를 시작했다.

구는 이 학교 전체 학생과 교직원을 학교 현장에 차린 임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할 예정이다.

묵현초등학교 학생 확진자는 중랑구 39번 환자로 분류된다. 역시 이날 확진된 중랑구 37번 환자의 자녀다. 중랑구에서는 이날 37∼39번 환자가 한꺼번에 발생했는데 이들은 모두 강북구 교보생명 콜센터 근무자 확진자인 중랑구 36번과 가족 관계다.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트위터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