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포토] ‘인간 샤넬’ 제니, 강렬한 흑백 화보

 1/3 
‘인간 샤넬’로 불리는 블랙핑크 제니가 ‘패션 아이콘’ 다운 스타일 화보를 선보였다.

제니는 바자 코리아와 함께 진행한 화보에서 화려하면서도 몽환적인 매력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특히 흑백으로 촬영된 사진은 명암의 대조로 강렬한 인상을 준다.

한편 제니가 속한 그룹 블랙핑크는 연내 컴백을 목표로 현재 새 앨범을 작업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