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페라 가수 정세훈, “꿈의 무대” 뉴욕 카네기홀 단독 콘서트

확대보기

▲ 정세훈

한국이 낳은 세계적인 팝페라 가수 정세훈이 음악인들의 꿈의 무대인 뉴욕 카네기홀에 선다.

정세훈은 11월 3일 미국 뉴욕 카네기 홀에서 뉴욕 최고의 연주자로 구성된 50인조의 팝스 오케스트라와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정통 클래식이 아닌 팝페라로써 뉴욕에서 인정을 받고 카네기에 선다는 것은 큰 의미를 가진다.

정세훈은 최고의 전성기 때 큰 아픔과 시련을 겪으면서 한동안 세상을 등지고 한국 활동을 거의 접고 외국 활동에만 전념해왔다.

정세훈은 최초란 수식어를 많이 가지고 있다. 유서 깊은 프랑스 마들렌 성당에서 초청 받아 콘서트를 개최한 최초의 한국인 가수다. 또한 중국 상해 사범대 음대의 객좌 교수로 한국인 최초로 임명된 바 있다.

확대보기

▲ 정세훈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