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며느리’ 정지원, 임신부의 아찔한 비키니

 1/7 


정지원이 아찔한 비키니 뒤태를 선보였다.

정지원 KBS 아나운서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구상에서 물이 가장 맑다는 보라보라섬, 예상대로 바다는 에메랄드빛을 반짝반짝 냈다”는 문구와 함께 사진을 공유했다.

사진 속 정지원은 비키니를 입고 탄탄한 몸매를 보여주고 있다. 그는 구릿빛 피부와 콜라병 몸매를 자랑했다.

한편 정지원은 지난 4월 감독이자 교촌치킨 회장 아들 소진범과 결혼했다, 지난 11일 “새댁이 되어 맞는 첫 명절, 수줍게 기쁜 소식을 전하려 한다”며 “우리 부부에게 둘이 떠난 신혼여행에서 셋이 되어 돌아오는 기적 같은 일이 벌어졌고, 감격스럽고 신비로운 날들이 이어지고 있다”고 직접 임신 소식을 알렸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