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유빈 측 “김소희와 이미 결별..사생활 침해 선처 없다”

확대보기

▲ 송유빈 김소희
스포츠서울



가수 송유빈 측이 김소희와의 사생활 사진이 공개되며 불거진 열애설에 “이미 결별한 사이”라고 밝혔다.

송유빈의 소속사 뮤직웍스 관계자는 24일 “송유빈과 김소희가 1년 전에 잠시 만난 것은 사실이지만, 확인 결과 이미 결별한 사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앞서 이날 새벽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과 SNS를 통해 송유빈과 김소희가 입을 맞추고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 유출되며 열애설이 제기됐다.

뮤직웍스 측은 “당사 아티스트에 대해 온라인 상에서 사생활 침해, 명예훼손 등의 행위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할 것이며, 선처 없이 법률적 모든 조치를 취해 아티스트를 보호할 것”이라고 밝혔다.

송유빈과 김소희는 지난달까지 뮤직웍스에 함께 소속된 한솥밥 식구였으며, 지난 2017년 김소희의 활동곡인 ‘소복소복’ 뮤직비디오에 함께 출연하며 호흡을 맞춘 바 있다. 김소희는 지난 7월 뮤직웍스와의 계약을 종료했다.

송유빈은 엠넷 ‘슈퍼스타K6’를 통해 연예계에 입문했다. 이후 ‘프로듀스X101’에 출연하며 큰 인기를 얻었다. 김소희 역시 ‘프로듀스 101’ 출신으로 C.I.V.A, 아이비아이(I.B.I) 등의 그룹활동을 이어왔다.

한편 송유빈의 소속 그룹 마이틴은 지난 21일을 마지막으로 활동 2년 만에 그룹 해체를 알렸다. 송유빈은 같은 멤버 김국헌과 함께 오늘(24일) 신곡을 발표하고 유닛 활동을 시작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