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젤리나 졸리 아들 매덕스, 서울 포착 ‘뭐 했나 봤더니..’

확대보기

▲ 안젤리나 졸리

할리우드 스타 안젤리나 졸 리가 매덕스의 대학 입학 준비를 위해 한국에 입국했다.

안젤리나 졸리는 19일 통역사 1명만 대동한 채 소탈한 모습으로 서울 관광에 나섰다. 매덕스와 고깃집에서 식사하는 모습, 쇼핑백을 들고 한가롭게 거리를 거니는 모습이 포착됐다.

안젤리나 졸리와 매덕스는 18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두 사람의 입국 사실은 함께 탄 승객들에 의해 알려졌다.

매덕스는 오는 9월 연세대 언더우드국제대학 언더우드학부(생명과학공학)에 입학한다. 연세대 신입생은 1년간 기숙사 생활을 해야 한다. 안젤리나 졸리는 지난 18일 매덕스의 입학과 기숙사 생활 준비를 위해 한국을 찾았다.

K-POP 팬으로 알려진 매덕스는 연세대 외에도 미국 내 다른 학교의 입학 허가서를 받았지만 최종적으로 연세대를 선택했다. 매덕스는 오는 26일 예정된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에 참석할 예정이다.

한편 매덕스는 안젤리나 졸리가 지난 2002년 캄보디아에서 입양한 첫 아들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