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하니, 강렬한 레드립 ‘고혹적 섹시미’

 1/4 
EXID 하니가 고혹적인 레드 립 메이크업으로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의 화보를 장식했다.

뷰티 브랜드 랑콤과 함께 감각적인 뷰티 화보를 완성한 하니는 기존의 이미지와 사뭇 다른 강렬한 분위기로 압도적인 존재감을 발휘했다.

화보 속에서 그녀의 매혹적인 붉은 입술을 완성한 것은 랑콤의 신제품 ‘압솔뤼 루즈 루비 크림’ 립스틱. 윤기 있는 촉촉한 텍스처와 선명한 컬러감으로 정교하고 섬세한 립 메이크업을 완성했다.

모던하고 세련된 뷰티 룩으로 색다른 이미지를 연출한 하니는 매 컷마다 프로페셔널 모델 버금가는 포즈와 무드로 아름다운 화보 신을 완성했다.

그라치아>와의 인터뷰에서 하니는 “최근 혼자서 한 달 동안 그리스와 이탈리아 여행을 하고 왔다. 여유라는 건 나 자신을 나태하게 만든다는 생각해 항상 바쁘게만 살았는데, 한 번쯤 나를 위한 시간을 갖는 게 중요하다는 걸 깨닫게 되었다. 나의 터닝 포인트이기도 한 지금 여행을 통해 여러 가지 생각을 정리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고 했다.

처음 데뷔했을 때와 지금 가장 많이 달리진 점에 대해 “나 자신에 대한 믿음이 생겼다. 7년이라는 시간 동안 내가 나를 믿을 수 있는 근거들이 하나둘씩 쌓인 것 같다. 지금은 어떤 걸 해도 열심히 할 거라는 걸 알고, 열심히 한 만큼 좋은 결과를 가져올 거라는 나에 대한 믿음이 자리 잡았다.”고 답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