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 바퀴 교체하다 벽돌 떨어져 황천갈 뻔한 남성

 1/9 

지난 27일(현지시간) 중국 한 길가에서 자동차 뒷 바퀴를 교체하던 남성이 건물 벽돌이 떨어져 하마터면 목숨을 잃을 뻔한 끔찍한 순간을 영국 동영상 공유사이트 라이브릭 등 여러 외신이 전했다.

영상 속, 한 남성이 자동차 뒷바퀴를 교체하고 있다. 순간 건물 위에서 수십 킬로그램 무게의 대리석이 차 위로 떨어진다. 차 윗부분에 떨어진 사각형의 커다란 대리석은 튕겨나가게 되고 바닥으로 떨어지고 만다.

다행히 차주인은 도로 쪽에 앉아있어 피해를 입지 않았다. 만일 차위에 떨어진 대리석이 이 차주 쪽으로 튕겨나갔다면 큰 부상을 입었을 것으로 보인다.

영상 속 피해 남성이 바닥에 떨어진 대리석을 두 손으로 힘겹게 드는 모습을 통해 무게가 심상치 않음을 보여준다.

주민들은 건물 외벽 대리석이 떨어진 게 이번이 처음은 아니라며 강력한 대책을 건물주에 요청했고 건문 2층에 낙석 방지 보호막을 설치해야 할 것을 제안했다.

해당 건물의 한 관계자 또한 이런 사태가 발생한 것에 책임을 회피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해졌다.

그야말로 ‘마른 하늘에 날벼락’인 셈이다.

사진 영상=Noy 유튜브

박홍규 기자 gophk@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