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업시킨 기량’

 1/6 
“내차의 ‘기량’을 UP!”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의 인기 치어리더 박기량이 최근 롯데 계열사의 한 광고촬영에 임했다.

디젤 차량의 찌꺼기를 없애 차의 기능을, 아니 ‘기량’을 향상시켜주는 요소수 광고였다.

박기량을 광고모델로 발탁한 계열사는 박기량의 이름을 광고의 주 멘트로 활용한 것은 물론 사직구장에서 나올법한 신나는 댄스 풍의 음악을 직접 작곡해 박기량에게 선사했다.

박기량은 “광고 음악이 중독성이 있다. 음악을 듣고 바로 안무가 완성될 정도로 신나고 재미있는 멜로디였다”며 “구단에서 허락한다면 치어리딩의 배경음악으로 쓰고 싶다”며 만족해했다. 2년째 같은 회사의 모델로 발탁된 배경에는 박기량 만이 가지고 있는 넘치는 에너지와 긍정적인 요소가 작용했기 때문.

광고 에이전시의 한 관계자는 “박기량은 롯데 팬들뿐 아니라 모든 국민들이 좋아하는 ‘국민치어리더’다. 지난해에는 스틸 위주로 광고 촬영을 했지만 호응이 좋아 이번에는 영상을 위주로 만들었다”며 “박기량이 전하는 신나는 에너지를 전국의 영화관이나 유투브를 통해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박기량이 롯데에 쏟는 애정은 이미 잘 알려졌다. 부산 토박이로 롯데를 사랑(?)할 수밖에 없는 운명이기도 하지만 11년째 치어리더로 활동하며 선수 못지않은 사명감이 생겼다.

현재 롯데의 순위는 10위, 맨 밑바닥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박기량은 “지금은 성적이 좋지 않지만 금세 좋아질 거라 생각한다. 한번 불붙으면 타오르는 것이 롯데의 DNA다”라며 “가을 야구에 진출하면 롯데는 180도 변신할 것”이라며 변함없는 응원을 보냈다.

스포츠서울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