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대 악어 한 마리, 멕시코 도로교통체증 ‘주범’

 1/5 

거대한 악어 한 마리가 멕시코 탐피코시의 도로교통체증을 일으켰다.

보금자리를 떠나 도로 한 가운데서 방황하다 시민들의 큰 관심까지 받게된 악어의 사연을 지난 13일 외신 데일리메일이 전했다.

영상속, 멕시코 북동부 타마울리파스주 탐피코시의 왕복 4차선 도로 한 가운데 악어 한 마리가 차들의 흐름을 막아서고 있다.

한쪽 차선은 움직이지 않는 녀석 때문에 차들이 옴짝달싹 할 수 없는 상황이고, 다른 차선도 녀석의 모습을 핸드폰에 담기 위해 차들이 서행한다. 신기한 장면을 그냥 지나칠 수 없는 듯, 차에서 내려 구경하는 시민들도 다수 보인다.

현장에 있던 경찰 또한 악어가 무사히 도로를 건너갈 수 있도록 협조하는 모습이다. 녀석은 지역주민들 사이에 ‘후안초(Juancho)‘라는 이름으로 잘 알려져 있다고 한다.

결국 현장에 소방관들이 도착해 이 거대한 악어를 잡았고 카르펜터에 있는 작은 늪으로 돌려보냈다고 한다.

녀석은 한밤중에 자신의 집을 떠났지만 더위를 식히기 위해 다시 돌아오려다 많은 멕시코 시민들에게 ‘민폐’를 끼치게 된 것으로 보인다고 한 관계자는 말했다.

사진=The AIO Entertainment 유튜브

영상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