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마 잡으려고 살인을 은폐한 형사…‘비스트’ 1차 예고편

확대보기

▲ 영화 ‘비스트’ 예고편 한 장면.

범죄 스릴러 ‘비스트’ 1차 예고편이 공개됐다.

영화 ‘비스트’는 희대의 살인마를 잡을 결정적 단서를 얻기 위해 또 다른 살인을 은폐한 형사 ‘한수’와 이를 눈치챈 라이벌 형사 ‘민태’의 쫓고 쫓기는 범죄 스릴러다. 배우 이성민, 유재명, 전혜진이 출연해 열연을 펼친다.

공개된 예고편은 강력반 에이스 ‘한수’(이성민)의 “하나만 기억하면 돼. 얼마 전까지 숨을 쉬던 미진이가 13조각이 나서 버려졌다는 거…”라는 대사로 시작한다. 이어 살인마를 잡기 위해 또 다른 살인을 은폐한 그의 상황을 눈치 챈 라이벌 형사 ‘민태’(유재명)가 등장한다.

범인을 잡겠다는 목적은 같지만, 신념은 다른 두 남자의 신경전을 엿볼 수 있다. 여기에 아파트에서 격돌하는 형사들과 범죄자들의 모습이 예측 불가 전개를 궁금케 한다.

영화는 ‘방황하는 칼날’을 통해 탁월한 스릴러 장르적 감각을 입증한 이정호 감독이 연출을 맡았으며 ‘범죄도시’, ‘비밀은 없다’, ‘마녀’ 제작진이 참여해 작품의 완성도를 높였다. 6월 말 개봉 예정.

영상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