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여배우의 죽음과 권력 뒤에 숨은 가해자…‘노리개: 그녀의 눈물’ 예고편

확대보기

▲ ‘노리개: 그녀의 눈물’ 예고편 한 장면.

영화 ‘노리개: 그녀의 눈물’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노리개: 그녀의 눈물’은 세상을 분노케 한 여배우의 죽음과 권력 뒤에 숨어 있는 가해자, 그들의 추악한 민낯을 밝히려는 과정을 담은 현재진행형 법정 드라마다.

공개된 예고편은 대한민국 권력의 핵심 인물들과 함께 그들 이면에 숨겨진 추악한 모습을 담았다. 2009년 국민을 떠들썩하게 만든 여배우의 자살 사건이 알려진 시점부터 10년이 지난 지금까지 보도된 뉴스 장면들은 이 사건이 실제 사건을 모티브로 한 이야기임을 선언한다.

특히 사건을 밝히려는 자와 감추려는 자의 설전 중, “이 재판의 결론은 이미 나 있는 거나 마찬가지야”라는 대사는 이후 벌어질 전개를 궁금케 한다. 여기에 사건 열쇠를 쥔 핵심 증언자 중 한 명인 매니저 ‘박지훈’(변요한)이 “그 악마들은 여전히 살아 있는데 말입니다”라는 분노 섞인 대사는 부조리한 권력 세계를 생각게 한다.

법정 드라마 ‘노리개: 그녀의 눈물’은 오는 6월 5일 개봉한다. 15세 관람가.

영상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