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손석희 폭행 혐의 檢 송치… 배임은 불기소 결론

김웅 기자, 공갈미수 혐의 기소의견

확대보기

▲ 손석희 JTBC 대표
뉴스1

손석희(63) JTBC 대표이사의 폭행·배임 사건을 수사한 경찰이 손 대표에게 폭행 혐의만 적용키로 했다. 손 대표를 고소한 프리랜서 기자 김웅(49)씨에게는 공갈미수 혐의를 묻기로 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22일 손 대표의 폭행 혐의와 김씨의 공갈미수 혐의에 대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한다고 밝혔다. 손 대표의 배임 혐의에 대해서는 불기소 의견으로 송치할 계획이다.

경찰은 지난 16일 서울서부지검에 이런 내용의 지휘 건의를 올렸으며, 검찰이 수용하기로 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까지 수사를 통해 확인된 사실관계만으로는 배임 행위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것이 경찰과 검찰의 일치된 의견”이라고 말했다.

김정화 기자 clean@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