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재현 ‘사랑에 연습이 있었다면’ 차트 역주행...깜짝 1위에 쏠린 관심 [종합]

확대보기

▲ 임재현 사랑에 연습이 있었다면

가수 임재현의 곡 ‘사랑에 연습이 있었다면’이 각종 음원차트 상위권에 오르면서 사재기 의혹에 휩싸였다.

임재현의 ‘사랑에 연습이 있었다면’은 21일 오후 2시 기준 멜론에서 실시간 음원 차트 1위를 기록하며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해 9월 25일 발매된 이 곡이 차트 역주행으로 상위권에 올라오더니 지난 20일부터 음원차트 1위에 자리를 잡은 것.

해당 곡은 지니, 소리바다, 벅스뮤직 등 다른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에서도 상위 10위에 자리했다.

이름도 알려지지 않았던 무명가수의 음원이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1위를 차지한 것에 대해 네티즌들의 다양한 반응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