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이정재 측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출연 검토 중”

확대보기

▲ 이정재 공식입장

배우 이정재가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를 통해 배우 황정민과 6년 만에 재회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20일 이정재 소속사 아티스트 컴퍼티 측은 “이정재가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인 상태”라고 밝혔다.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감독 홍원찬)는 마지막 청부 살인 의뢰로 자신이 지키려 했던 모든 것을 잃을 위기에 처한 남자의 처절한 사투를 그린 액션 영화다.

이정재 외에도 배우 황정민, 박정민이 출연을 조율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캐스팅이 확정된다면 이정재와 황정민은 영화 ‘신세계’ 이후 6년 만에 영화를 통해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된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