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리오사’, 파격 포스터에 이어 보도스틸 공개

 1/13 


영화 ‘큐리오사’가 매혹적인 미쟝센이 돋보이는 보도스틸 14종을 공개했다

‘큐리오사’는 프랑스 여성감독 루 주네의 장편 데뷔작으로, 19세기 파리의 시인 피에르와 그녀의 연인 마리가 실제 주고받은 편지와 시(詩), 사진에서 영감을 얻어 제작된 영화다.

자유로운 영혼의 시인 피에르(니엘스 슈나이더)를 사랑하지만, 부모님의 뜻을 따라 다른 남자와 결혼한 마리(노에미 메를랑)는 피에르와 재회하며 은밀한 관계를 이어간다.

파격적인 포스터에 이어 공개된 보도스틸은 피에르와 마리의 은밀한 사랑에 대해 궁금케 한다. 특히 피에르의 사진모델이 되어 과감하게 누드사진을 찍고 있는 마리의 매혹적인 모습이 시선을 끈다.

루 주네 감독은 “여성의 성적인 자유에 관해 이야기하고 싶었다”며 “여성 스스로 자신의 성적인 욕망을 바라봐야 할 때”라고 밝혔다. 또 연출의도에 대해 “에로티시즘에 대한 권리를 찾아야 한다”고 설명했다.

영화는 오는 5월 개봉예정. 청소년 관람불가. 107분.

영상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