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 가족 현실 반영, 영화 ‘당신이어서 고마워요’ 예고편

확대보기

▲ ‘당신이어서 고마워요’ 예고편 한 장면.


우리 사회가 주목해야 할 요양 복지, 치매 가족의 현실을 담은 영화 ‘당신이어서 고마워요’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영화는 신입 요양복지사 ‘케이’와 점점 기억을 잃어가는 ‘케이코 할머니’가 함께 오늘을 살아가는 이야기다.

공개된 예고편은 어르신들을 보살피는 ‘모두 요양원’의 풍경으로 시작한다. 그곳에 온 신입 요양복지사 ‘케이’는 기억을 잃어가는 ‘케이코 할머니’와 만난 뒤, 점차 진정한 ‘케어인’으로 거듭난다.

뒤돌아서면 자신이 밥 먹은 것조차 잊어버리지만, ‘케이’는 그런 ‘케이코 할머니’와의 추억을 차근차근 하나씩 쌓아올린다. 특히, “기억하지 못해도 괜찮습니다”라는 카피와 “제가 기억할게요”라는 케이지의 대사는 세대를 넘어선 눈부신 우정을 예고한다.

영화 ‘당신이어서 고마워요’는 오는 5월 개봉한다. 전체 관람가. 105분.

영상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