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구두 ‘아지오’, 글로벌 시장 첫걸음 내딛다

확대보기

▲ 행사에 참여한 아지오 유석영 대표, 유시민 노무현재단이사장,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의 모습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스타 사회적경제기업’ 사업의 프로젝트에 문재인 대통령 구두로 잘 알려진 ‘아지오‘가 포함됐다.

KOTRA(사장 권평오)는 롯데백화점과 공동으로 뉴욕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유나양(Yuna Yang)이 멘토링한 ‘사회적경제기업 가방‧구두 팝업행사’를 5월 2일(목)까지 서울 중구 롯데백화점 본점 2층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사회적경제기업은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면서 재화 및 용역의 구매ㆍ생산ㆍ판매ㆍ소비 등 영업 활동을 하는 사업조직을 말한다. 이번 팝업스토에 참가하는 아지오(AGIO), 템츠(TEMP’s), 원(worn) 3개 기업은 청각장애인 고용 창출, 젊은 청년과 시니어의 일자리를 만드는 등 사회에 기여하고 있는 ‘착한기업’이다.

‘문 대통령 구두’로 유명한 ‘아지오(AGIO)’는 청각장애를 가진 구두 장인이 직접 만드는 구두로, 세련된 감성에 따뜻함까지 가미해 글로벌 시장의 첫걸음을 내딛게 됐다. 아지오 유석영 대표는 서울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이런 좋은 계기로 세계 무역인들과 함께 호흡하고 국내 시장을 넘어 글로벌 시장으로 나아가 ‘아지오의 정직한 손’을 세계에 널리 알릴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확대보기

▲ 롯데백화점 ‘사회적경제기업 가방‧구두 팝업행사’에서 선보이고 있는 아지오 구두 제품 모습

이번 프로젝트에 멘토링에 나선 유나양(Yuna Yang)은 자신의 이름을 딴 하이엔드 브랜드 ‘YUNA YANG’을 2010년에 뉴욕패션위크에서 런칭하여 세계적인 스타 ‘케리 언더우드’ ‘켄달 제너’ ‘메이 머스크’ 등 유명 셀러브리티들을 비롯한 세계적인 명사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글로벌 브랜드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이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서는 사회적경제기업들이 비즈니스 자생력을 키워 국내 뿐 아니라 해외 시장에서 성공해야 한다”면서, “프로젝트에 참가한 기업들이 글로벌 무대에서 ‘착한기업의 대표적인 성공사례’가 될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이 이번 팝업스토어에 찾아가 힘을 북돋워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박홍규 기자 gophk@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