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김해숙 “연기 인생 첫 뽀뽀신 상대는 유해진”

확대보기

▲ ‘해투4’ 김해숙



‘해투4’에서 김해숙이 국민 엄마 1대장 김혜자에 리스펙을 보낸다.

매주 유쾌한 웃음으로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의 18일 방송은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현실 모녀 케미를 뿜어내는 김해숙-유선-김소연-김하경과 ‘스페셜 MC’ SF9 로운이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을 과시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해숙은 ‘국민 엄마’의 시초 김혜자에 리스펙을 보내 눈길을 끌었다. 김혜자-고두심과 함께 ‘국민 엄마 3대장’으로 손꼽히고 있는 김해숙은 “1대장은 김혜자 선배님”이라고 밝혔다. 이어 김해숙은 ”김혜자 선배님으로 국민 엄마 계보가 시작됐다”며 ‘국민 엄마 계보’의 물꼬를 튼 김혜자에게 폭풍 감사를 전해 폭소를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김해숙은 “내 체력 관리 비법은 막 사는 것”이라며 ‘국민 엄마’의 반전 관리법을 공개해 웃음을 더했다. 김해숙은 “숨쉬기 운동과 먹는 운동이 내 유일한 운동”이라며 “먹고 싶을 때 먹고 자고 싶을 때 잔다”며 수더분한 면모를 폭발시켰다.

한편 이날 김해숙은 “연기 인생에서 첫 뽀뽀신 상대가 유해진”이라고 밝혀 귀를 쫑긋하게 했다. 김해숙은 “본 영화에서는 안 나오고 스크롤 올라갈 때 나오더라”며 진한 아쉬움을 드러내 궁금증을 더했다. 뿐만 아니라 김해숙은 “영화 ‘도둑들’을 촬영할 땐 임달화 사진을 붙여놓고 다이어트에 성공했다”며 세간의 화제를 모았던 임달화와의 키스신 뒷이야기를 모두 공개했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털털한 반전 입담으로 현장을 단숨에 휘어잡은 ‘국민 엄마’ 김해숙의 활약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마법 같은 목요일 밤 KBS 2TV ‘해투4’는 오늘(1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